정성호, 대일(對日) 기술독립 지원 나선다…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 발의
정성호, 대일(對日) 기술독립 지원 나선다…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 발의
  • 전화수 기자 sism2580@daum.net
  • 승인 2019.08.13 2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소기업 적극 지원해 기술력 갖춘 강소기업 육성 추진
▲정성호 의원 ⓒ 시사매거진 2580
▲정성호 의원 ⓒ 시사매거진 2580

 

[전화수 기자] 대일의존도가 높은 소재·부품·장비 등 이른바 핵심전략품목의 국산화를 지원하는 법안이 추진된다.정성호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도 양주)이 13일 대일(對日) 기술독립 지원을 목적으로 하는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는 기술 자립화가 시급한 분야의 연구개발(R&D) 투자를 촉진하기 위해 핵심전략품목의 연구개발비·시설투자 세액공제 항목을 신설하는 내용이 담겼다. 핵심전략품목 연구개발비는 중소기업 75%, 코스닥 상장 중견기업 30~50%, 중견기업 및 그 밖의 기업 형태는 25~40% 공제 받을 수 있게 된다. 핵심전략품목 시설투자의 경우에는 중소기업은 15%, 중견기업 10%, 기타 기업은 5% 공제가 가능해진다.

개정안에는 중소기업 기술개발을 지원해 강소기업을 육성하는 방안이 포함됐다. 중소기업이 개발한 기술·특허권을 이전·대여하거나 이를 취득하는 경우 세제 지원을 확대하고, 기술혁신형 중소기업 인수합병(M&A) 세액공제 한도를 5% 추가하는 내용이 담겼다. 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 우리 기업의 대일 기술 의존도를 낮추는 데 상당한 효과가 있을 전망이다.

정성호 의원은 “일본의 부당한 경제보복에 맞대응하기 위해 국회가 입법과 예산으로 우리 기업을 뒷받침해야 한다”며 “한일 경제전쟁에서 승리할 수 있도록 대일(對日) 기술독립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동발의에는 박정·홍영표·김철민·이춘석·신창현·김영춘·유동수·심기준·유승희 의원 등이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강서구 양천로 401 강서한강자이타워 시사매거진2580
  • 대표전화 : 02-2272-91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남규
  • 법인명 : 시사매거진2580
  • 제호 : 시사매거진2580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다 06981 / 2004-06-02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3648 / 2015-03-25
  • 발행일 : 2004-06-02
  • 발행인 : 김남규
  • 편집인 : 송재호
  • 회장 : 김태식
  • 시사매거진2580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시사매거진2580.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smgz2580@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