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성 의원, 한-키르기스 수자원 기술협력 논의 주선…8년 만에 물꼬 틀까?
임종성 의원, 한-키르기스 수자원 기술협력 논의 주선…8년 만에 물꼬 틀까?
  • 전화수 기자 sism2580@daum.net
  • 승인 2019.06.19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방문한 키르기스스탄 방문단, K-Water와 함께 수자원협력 논의

[전화수 기자] 임종성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광주을)은 18일, 수자원공사와 함께 한국을 방문한 아딜벡 울루 슘카르벡 키르기스스탄 투자청장 및 국회의원단(이하 방문단)을 접견하고 향후 한-키르기스스탄 수자원 분야에 대한 기술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 ⓒ 시사매거진 2580
▲ ⓒ 시사매거진 2580

 

이번 만남은 지난 2011년 실시된 수자원공사의 「키르기스스탄 수력발전 타당성 조사」이후 끊어진 수자원공사와 키르기스스탄간의 수자원관리 협력을 다시 이끌어내고자 마련한 자리로, 연간 전력생산의 93%를 담당하고 있는 키르기스스탄 수력분야의 노후화된 인프라 개선, 그리고 오랜 기간 물 관련 업무를 전담했던 우리나라 수공의 기술적 노하우 등 물 분야 기술협력을 필요로 하는 키르기스스탄 측의 이해관계가 맞물리면서 성사됐다.

이 날 만남에서 한국과 키르기스스탄 간의 물 분야 기술 협력 필요성에 공감한 양국 관계자들은, 이후 한강권역본부 내에 위치한 통합운영센터에서 한강유역의 수도‧수자원 분야 사업현황에 대한 브리핑을 받고 팔당댐을 둘러보는 등 한국의 우수한 물 관리 기술들을 직접 살펴봤다.

또 방문단은 19일, 임종성 의원의 주선으로 주승용 국회부의장을 예방, 수자원분야 협력에 대한 협조를 요청했다. 주승용 부의장은 국내 물 관련 주요 학회 및 기관들이 모두 참여하고 있는 사단법인 국회 물 포럼의 대표자이기도 하다.

임 의원은 “이번 만남으로 8년간 끊어진 한국과 키르기스스탄 양국 간의 수자원 분야 기술 교류‧협력을 다시 시작하는 첫 단추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18일 회의는 한국 측 임종성 의원과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 한덕춘 글로벌 협력처장 등이 회의에 참석했으며, 키르기스스탄 측은 Adilbek uulu Shumkarbek 키르기스스탄 투자청장과 Zulushev Kurmankul 의원, Aidarov Salaidin 의원, Torokhanov Kubanychbek 부총리 자문관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강서구 양천로 401 강서한강자이타워 시사매거진2580
  • 대표전화 : 02-2272-91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남규
  • 법인명 : 시사매거진2580
  • 제호 : 시사매거진2580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다 06981 / 2004-06-02
  •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 03648 / 2015-03-25
  • 발행일 : 2004-06-02
  • 발행인 : 김남규
  • 편집인 : 송재호
  • 회장 : 김태식
  • 시사매거진2580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시사매거진2580.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smgz2580@naver.com
ND소프트